HUG, 부산 ‘용호골목시장 상인회’와 자매결연

최종수정 2020-04-01 11:2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주택도시보증공사(HUG)는 지난달 31일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을 지원하고자, 부산광역시 남구 ‘용호골목시장 상인회’와 자매결연 협약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이날 HUG에 따르면 코로나19 피해상황이 진정되는 대로 매월 둘째 주 목요일을 ‘전통시장간데이(DAY)'로 지정해 임직원들이 전통시장 장보기에 참여할 수 있도록 유도할 계획이다. 또한 사내 필요물품 구매나 기타 부대 행사(회식 등)는 용호골목시장 상점가 이용을 권장했다.

이재광 HUG 사장은 “‘금융의 HUB, 국민을 HUG’라는 비전에 걸맞게 HUG는 경제적 위기에 처한 서민과 어려움을 함께 나누며 동반 성장하기 위해 노력해왔다”며 “전통시장 자매결연 협약을 통해 침체된 지역 상권을 적극 이용함으로써 지역경제가 활력을 되찾을 수 있도록 공기업으로서 사회적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수정 기자 crystal@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