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한화솔루션, 대구∙경북지역 ‘마스크’ 15만장 기부

최종수정 2020-02-26 08:2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한화가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19 (코로나19) 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경북 지역에 대한 지원에 나선다. 사진=한화그룹 제공

한화가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19 (코로나19) 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경북 지역에 대한 지원에 나선다.

26일 한화그룹에 따르면 주력 계열사인 ㈜한화와 한화솔루션은 이날 코로나19 특별 관리구역으로 지정된 대구∙경북지역에 마스크 15만장을 기부한다.
이 회사들은 대구∙경북지역이 겪고 있는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대구와 경북 지역에 마스크를 공급한다.

㈜한화와 한화솔루션이 기부하는 마스크 15만장은 의료진과 면역력이 취약한 아동 및 노인, 저소득 가정 등에 전달될 예정이다.

그룹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직∙간접적으로 고통 받고 있는 대구시민과 경북도민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고 싶다”며 “큰 어려움이 있겠지만 희망을 잃지 말고 위기를 잘 극복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화와 한화솔루션 등 한화 계열사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지속적인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 각 사업장에 마스크 및 손세정제를 비치해 개인 위생에 만전을 기했다. \

또 사옥 출입구에 열화상 카메라를 설치해 출입자를 모니터링 하고, 단체 행사 및 집합교육 취소, 회식 등 불필요한 모임을 금하고 있다. 전직원 매일 체온 점검, 임신부 재택근무 권장, 유연근무제 권장 등을 통해 혹시라도 발생할 수 있는 위험에 대비하고 있다.

윤경현 기자 squashkh@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