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證 “CJ대한통운, 동남아 택배시장 성장잠재력···매수의견”

최종수정 2020-01-31 08:5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한화투자증권은 31일 CJ대한통운에 대해 동남아 택배시장에서 성장잠재력을 확인했다며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20만원을 유지했다.

김유혁 한화투자증권 연구원은 “동남아 온라인 시장은 연평균 30%가 넘는 고성장이 전망되며 자연스럽게 택배물량 확대로 이어지고 있다”며 “동남아 택배시장도 과거 한국처럼 B2C 중심으로 성장하면서 택배사의 협상력 약화약화, 박스 소형화에 따른 구조적인 단가 하락이 나타나고 있는 상황”이라고 분석했다.

김 연구원은 향후 물량 확보와 비용통제 여부가 가장 중요한 포인트라고 강조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CJ대한통은은 지난해 태국과 말레이시아에 허브 물류센터를 완공했다. 점진적으로 처리능력을 일 40만박스 규모까지 확대해 현재 2% 미만의 점유율을 두 자릿수까지 끌어올리고, 자동화 설비를 통해 경쟁사 대비 원가경쟁력도 확보할 전망이다. 오는 2023년경에는 양국에서 2~3위권 수준의 업체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김 연구원은 “올해 전년대비 20% 이상 증익이 기대되며 투자사이클 종료로 잉여흐름도 개선될 전망”이라며 “최근 발생한 우한 폐렴 사태의 영향이 제한적이라는 점도 긍정적”이라고 밝혔다.

천진영 기자 cjy@newsway.co.kr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