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보]구자경 LG그룹 명예회장 별세···향년 94세

최종수정 2019-12-14 11:4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창업주 고(故) 구인회 회장 장남
45세부터 25년간 LG그룹 이끌어

구자경 LG 명예회장(사진-연합뉴스)
구자경 LG 명예회장이 14일 향년 94세의 나이로 별세했다.

1925년생인 구자경 명예회장은 LG 창업주인 고(故) 구인회 회장의 장남이다. 1970년부터 1995년까지 25년 간 故 구인회 회장의 뒤를 이어 LG그룹 2대 회장을 지냈다.

고인은 1950년 부친의 부름으로 LG그룹의 모회사인 락희화학공업사(현 LG화학) 이사로 취임하면서 그룹 경영에 참여했다.
구 명예회장은 LG그룹을 세계적인 기업으로 성장시키고자 연구개발을 통한 신기술 확보에 주력했다. 회장 재임 기간에 설립한 국내외 연구소만 70여개에 이른다.

해외 진출에도 적극적으로 나서 그룹이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하는 발판을 마련했다.

또한 구 명예회장은 ‘자율경영체제’를 그룹에 확립해 전문경영인에게 경영의 권한을 이양하고 이들이 소신껏 일할 수 있게 했다. 고인은 경영일선에서 물러난 뒤에는 교육 활동과 공익재단을 통한 사회공헌활동에 관여해 왔다.

구 명예회장은 슬하에 지난해 타계한 장남 구본무 LG 회장을 비롯해 구본능 희성그룹 회장, 구본준 LG 부회장, 구본식 희성그룹 부회장 등 6남매를 뒀다.

장가람 기자 jay@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