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지주, 2500억 규모 후순위채 발행 성공

최종수정 2019-11-27 09:3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사진=우리금융지주 제공

우리금융지주가 2500억원 규모의 원화 후순위채권(조건부자본증권) 발행에 성공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채권은 10년물이다. 지난 11월25일 실시한 수요예측에서 유효수요가 몰림에 따라 증권신고서 신고금액인 2000억원보다 500억원 증액해 발행하기로 했다.
발행금리는 고정금리로 다음달 2일 금융투자협회에서 고시하는 국고채 금리에 스프레드를 가산해 결정된다. 발행일은 12월4일이다.

우리금융 관계자는 “그룹 출범 첫 해임에도 투자자의 높은 관심에 신종자본증권과 후순위채 등 약 2조원의 자본증권 발행을 성공적으로 마쳤다”면서 “이를 통해 올해 자기자본비율(BIS)이 약 86bp 상승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차재서 기자 sia041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