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투명 지배구조 확립 첫발···“주주 신뢰 회복”

최종수정 2019-11-07 15:2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지배구조헌장 제정·공표···주주 권리 등 명문화
이사회 위원회 규정 개정···사외이사후보추천위 독립성 강화
보상위원회 신설···“투명한 경영진 보수 결정”

그래픽=강기영 기자
대한항공이 건전하고 투명한 지배구조 확립에 대한 의지를 공표하고 이를 실천하기 위한 구체적인 방안을 마련했다.

7일 대한항공은 지배구조 개선 방향과 사외이사후보추천위원회 독립성 강화를 골자로 한 이사회 결의를 했다고 공시했다.

대한항공은 이날 열린 이사회에서 지배구조헌장을 제정·공표했다. 또 이사회의 독립성과 투명성 강화를 위해 사외이사추천위원회 위원장을 사외이사로 선임하고 보상위원회를 설치하는 방안을 결의했다.
대한항공이 이날 제정한 지배구조헌장에는 투명한 지배구조에 대한 회사의 확고한 의지를 담았다. 지배구조헌장에는 주주의 권리, 이사회의 의무와 책임, 감사 기구의 운영, 이해관계자의 권리 보호 등 기업지배구조와 관련된 사항을 명문화했다.

특히 대한항공은 이사회의 독립성과 투명성을 높이기 위해 이사회 내 위원회 규정을 개정했다. 사외이사후보추천위원회의 위원장 요건을 현행 ‘대표이사’에서 ‘위원회 선출’로 변경한 후, 정진수 사외이사를 위원장으로 신규 선임했다. 사외이사 후보 선정 과정에서 공정성과 독립성을 확보했다는 평가다.

대한항공은 전원 사외이사로 구성된 이사회 내 보상위원회를 신설키로 했다. 보상위원회는 경영진의 경영 성과에 대한 적절한 보상이 이뤄지도록 보상 수준을 결정하게 된다. 이사 보수 결정 과정의 객관성 및 투명성을 확보함과 동시에 책임 경영에 대한 경영진의 의지를 높이게 됐다는 게 회사측 설명이다.

대한항공은 또 이사회의 전문성을 높이기 위해 사외이사의 원활한 직무 수행을 돕는 회사 내 지원 체계를 이사회 규정에 명문화했다. 감사계획을 보고안건에서 심의안건으로 강화하는 등 감사위원회 의결 사항도 강화했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오늘 결의한 안건들은 글로벌 스탠더드에 부합하는 지배구조 정착을 위한 첫 발걸음이면서 투명한 지배구조 확립을 위한 굳은 의지”라며 “건전한 지배구조 정착을 위한 과제들을 차질없이 이행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대한항공은 헌장 전문을 일반 주주들도 손쉽게 확인 할 수 있도록 홈페이지, 뉴스룸,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 등 다양한 커뮤니케이션 채널에 게재될 예정이다.

김정훈 기자 lenno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조원태. 한진.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