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검찰개혁, 이제 시작···무슨 일이 있어도 끝을 봐야”

최종수정 2019-10-13 14:4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조국 법무부 장관은 13일 검찰개혁과 관련 “흐지부지하거나 대충하고 끝내려고 했다면 시작하지 않은 것보다 못하다”고 말했다.

조 장관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고위 당정청 회의에서 “이번에는 무슨 일이 있어도 끝을 봐야 한다”면서 “확실한 결실을 보도록 당·정·청이 힘을 모아주길 부탁한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법무부가 8일 발표한 검찰 개혁 신속 추진 과제를 언급하면서 “대검찰청도 자체안을 발표하며 검찰개혁의 큰 흐름에 동참했다”면서 “검찰 개혁 시계를 되돌릴 수 없다. 그렇다고 안심할 수 없다”고 말했다.
이어 “검찰 개혁의 입법화와 제도화가 궤도에 오른 것은 사실이지만 이제 시작”이라면서 “검찰 개혁의 방향과 시간이 정해졌지만 가야 할 길이 멀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조국 #검찰개혁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