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오비코리아 “비트코인 약세에도 입금자 수 증가”

최종수정 2019-09-27 15:1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가상(암호)화폐 거래소 후오비코리아는 지난 25일 비트코인(BTC) 가격 급락에도 입금자 수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27일 밝혔다.

후오비코리아에 따르면 25일 비트코인 가격은 시작가 9529.30USDT, 종가 8295.98USDT를 기록하며 하루 만에 약 12.94% 하락했다. 그러나 이러한 비트코인 약세에도 후오비 코리아에 원화(KRW)를 입금한 사용자 수는 오히려 더 늘어났다.

우선 25일 후오비 코리아에 원화(KRW)를 입금한 사람 수는 전날보다 156% 증가했고 입금액은 208% 늘어난 것으로 확인됐다. 거래가 가장 활발하게 일어난 가상화폐는 비트코인(BTC)이었으며 2위는 이더리움(ETH), 3위는 비트코인캐시(BCH), 4위는 리플(XRP), 5위는 이오스(EOS)인 것으로 조사됐다. 후오비 코리아 홈페이지 방문자 수도 이날 4% 증가했다.
후오비 코리아 박시덕 대표는 “25일 암호화폐 시총 1위인 비트코인(BTC) 가격이 급락했지만 오히려 입금자수 및 입금액이 증가하는 모습을 보였다”며 “최근 시장 변동성이 큰 만큼 투자자들의 각별한 주의를 당부한다”고 덧붙였다.

장가람 기자 jay@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