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이달 내 국산 불화수소로 완전 대체

최종수정 2019-09-08 19:2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LG디스플레이가 일본 경제보복 이후 3개월 만에 일본산 고순도 불화수소를 국내 기업 제품으로 완전 대체한다. 이는 국내 대기업의 첫 번째 소재독립 사례다.

8일 업계에 따르면 LG디스플레이는 이달 중 OLED(유기발광다이이오드) 패널 생산라인에서 일본산 고순도 불화수소를 국산품으로 완전 대체하기로 방침을 정하고 작업에 돌입한 상태다.

이는 지난 7월 초 강인병 LG디스플레이 CTO가 ‘고순도 불화수소 대체 테스트’에 착수했다고 밝힌지 3개월 만이다. 현재 LG디스플레이는 국산과 일본산 고순도 불화수소를 혼용해 사용 중이다.
한편 LG디스플레이를 시작으로 다른 소재·부품 분야에서도 탈일본에 속도가 붙을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약 3개월치 일본산 재고를 확보한 것으로 알려진 삼성전자도 이달 안에 국산화 테스트를 종료한다는 방침이다.

이지숙 기자 jisuk61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LG디스플레이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