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RA, 이더리움에서 클레이튼으로 메인넷 이전 확정

최종수정 2019-09-02 14:5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올해 10월 말까지 클레이튼 메인넷 이전 완료

블록체인 디지털 콘텐츠 플랫폼 프로젝트 ‘BORA(보라)’는 2일 이더리움 기반의 BORA 플랫폼을 클레이튼(Klaytn) 메인넷으로 이전한다고 밝혔다.

BORA는 앞서 카카오의 블록체인 프로젝트 클레이튼의 공식 파트너로 상호 협력과 적극적인 사업 제휴, 블록체인 공동 생태계 구축 등을 준비해 왔다.

이를 기반으로 BORA는 클레이튼과 메인넷 개발 과정에서 사이드체인 구현 방법 및 정책 구축, 빠르고 안정적인 대용량 데이터 처리 프로세서 개발, BORA의 벤치마크툴을 활용한 블록체인 서비스 처리 속도 측정 및 성능 향상 등 긴밀하게 기술 협업을 진행해 왔다.
BORA 이이구 CTO는 “클레이튼 메인넷 연동을 위한 검증 작업을 마무리하고, 현재 메인넷 이전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며 “올해 10월 말까지 메인넷 이전을 완료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메인넷 이전이 완료되면 ‘BORA 토큰’을 이더리움 기반 ERC-20에서 KCT(Klaytn Compatible Token, 클레이튼 기반 토큰)으로 토큰 스왑이 진행된다.

BORA 이승희 대표는 “메인넷 이전은 클레이튼과의 사업 제휴 및 공동 생태계 구축을 위한 발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BORA Ecosystem 홈페이지 또는 BORA Medium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장가람 기자 jay@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