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OLED로 유럽시장 공략 박차

최종수정 2019-07-30 10: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英 해롯백화점(Harrods)과 협업 강화

LG디스플레이가 영국 해롯백화점 1층 쇼윈도에 설치한 OLED체험형 기부캠페인에 방문객이 손바닥 모양을 클릭해 참여하고 있다. 사진=LG디스플레이
LG디스플레이가 영국 프리미엄 백화점인 해롯백화점(Harrods)에서 글로벌 TV업체들과 손잡고 유럽 내 OLED TV 시장 확대에 나섰다.

LG디스플레이는 오는 9월 1일까지 영국 런던에 위치한 해롯백화점 1층에 위치한 10개의 쇼윈도에 LG전자, 파나소닉(Panasonic), 필립스(Philips), 뱅앤올룹슨(B&O) 등 글로벌 TV 제조사와 프리미엄 OLED TV를 전시한다.

‘왕실 전용 백화점’이라는 별칭으로 불리는 해롯은 프리미엄 제품만을 소개하는 것으로 유명한 170여년 전통의 백화점이다. LG디스플레이는 평소 명품 브랜드의 대표 제품들을 전시하는 1층 쇼윈도 10곳을 OLED TV로 전시하게 되면서 일반 소비자들에게 OLED TV의 프리미엄 인지도를 높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LG디스플레이는 해롯백화점과의 협업을 통해 유럽 시장에서 OLED 대세화를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시장조사기관 IHS마킷에 따르면 유럽은 올 1분기 전세계 OLED 판매 수량의 51.7%를 차지하며 압도적인 시장 점유율을 보였으며, 유럽 내 2500달러 이상 시장에서 OLED TV 점유율은 59.1%로 LCD TV를 앞서, 프리미엄 TV 시장 내 입지를 굳히고 있다.

오창호 LG디스플레이 TV사업부장 부사장은 “LG디스플레이는 영국을 시작으로 유럽 내 OLED 프리미엄 가치를 알리고 시장을 더욱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최홍기 기자 hkc@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