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베뉴, 나만의 개성 표출···‘티볼리·트랙스’ 경합

최종수정 2019-07-11 11: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스마트스트림 G1.6 탑재
3가지 트림 ▲스마트 ▲모던 ▲플럭스(FLUX)
G1.6+IVT(무단변속기)조합···연비 13.7km/L 확보

현대차 베뉴, 쌍용차 티볼리, 쉐보레 트랙스 모두 개인의 개성 표출을 강조하고 있다. 사진=현대자동차 제공

현대자동차가 11일 엔트리 SUV 베뉴를 공식 출시했다. 베뉴는 경쟁 모델로 꼽히고 있는 쌍용차 티볼리, 쉐보레 트랙스와 경쟁 구도를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현대차 베뉴, 쌍용차 티볼리, 쉐보레 트랙스 모두 개인의 개성 표출을 강조하고 있다. 이미 티볼리와 트랙스는 커스터마이징 상품을 내놓은 상황에서 후발주자인 베뉴의 추격 또한 관전 포인트다.
베뉴의 판매 가격은 ▲스마트 1473 만원(수동변속기), 1620만원(무단변속기) ▲모던 1799만원 ▲플럭스(FLUX) 2111만원이다.

베뉴는 차세대 파워트레인 스마트스트림 G1.6이 탑재됐다. ▲스마트 ▲모던 트림과 디자인에 차별화를 둔 ▲플럭스(FLUX) 트림으로 구성됐다.
 
베뉴는 스마트스트림 G1.6 엔진에 변속 시 충격 없이 매끄러운 주행이 가능한 스마트스트림 IVT(무단변속기)를 결합한 차세대 파워트레인으로 최고출력 123마력(PS), 최대토크 15.7(kgf·m), 동급 최고의 복합연비 13.7km/ℓ(15인치 타이어, IVT 기준)를 확보했다.
베뉴의 포인트는 개성있고 세련된 젊은 감각의 디자인이다.
 
전면부는 상단에 방향지시등, 하단에 사각형 모양의 LED 주간주행등(DRL)과 상/하향등을 배치한 분리형 헤드램프와 함께 독창적인 격자무늬의 캐스케이딩 그릴로 베뉴만의 개성을 강조했다.
 
측면부는 헤드램프에서 리어램프까지 직선으로 이어지는 과감한 사이드 캐릭터 라인과 볼륨감 있는 휠아치, 유니크한 모양의 C필러 디자인으로 역동적이고 당당한 이미지를 구현했다.
 
후면부는 간결한 면 구성과 와이드해 보이는 범퍼 디자인을 적용해 세련되면서도 단단한 모습의 정통 SUV 스타일로 마무리했다.
 
특히 리어램프는 각도에 따라 다양한 패턴으로 반짝거리는 ‘렌티큘러 렌즈’를 세계 최초로 적용해 베뉴만의 감각적인 개성을 완성했다.
 
이와 더불어 베뉴는 고객의 취향과 스타일에 따라 루프 컬러를 외장 컬러와 달리할 수 있는 투톤 루프를 적용했다.
 
이에 따라 ▲더 데님 ▲코스믹 그레이 ▲크리미 그레이 ▲인텐스 블루 ▲파이어리 레드 ▲라바 오렌지 ▲애시드 옐로우 ▲타이푼 실버 ▲폴라 화이트 ▲팬텀 블랙 등 10종의 외장 컬러와 ▲초크 화이트 ▲팬텀 블랙 ▲애시드 옐로우 등 3종의 루프 컬러를 조합한 11종의 투톤 루프 컬러로 총 21가지의 색상을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투톤 루프 선택 시 전후 범퍼, 휠 아치, 도어 등에 외장 컬러와 다른 디자인 요소를 적용해 베뉴만의 독특한 개성을 표현했다.
 
베뉴의 인테리어는 사용자를 고려한 구성으로 감각적이면서도 실용적인 공간을 완성했다. 개방감이 강조된 수평형 레이아웃과 강인한 이미지의 ‘T’자형 크래시패드, 주행모드/공조 등을 손쉽게 조작할 수 있는 다이얼 타입의 컨트롤 버튼, 동승석 앞에 위치한 개방형 수납공간 등 디자인과 실용성 모두 놓치지 않았다.
 
베뉴의 내장 컬러는 ▲블랙 ▲메테오 블루 투톤 ▲그레이 투톤 등 3종으로 운영된다.
 
베뉴는 전장 4,040mm, 전폭 1,770mm, 전고 1,565mm로 1인 라이프스타일에 최적화된 공간을 확보했다. 또 다양한 수납공간이 마련돼있을 뿐만 아니라 합리적인 레이아웃 설계로 355ℓ(VDA 기준)의 수화물을 적재할 수 있다.
 
베뉴는 트렁크 공간을 위 아래로 분리해 사용할 수 있는 ‘수납형 커버링 쉘프’를 적용해 공간 활용성을 높였다.
 
이에 따라 부피가 큰 수화물을 적재할 경우 수납형 커버링 쉘프를 2열 좌석 후면에 수납할 수 있도록 해 기존처럼 차량 외부에 별도로 보관해야 하는 불편함을 없앴다.

현대차 국내영업본부장 이광국 부사장은 이날 환영사에서 “올해4월 뉴욕 모터쇼에서 첫 선을 보인 베뉴는 견고하고 스타일리시한 디자인으로 각국 취재진에게 큰 호평을 받은 바 있다”며 “고객분들의 라이프스타일을 의미있고 편리하게 만들어줄 실용적인 SUV이자 인생의 첫 번째 차, 그리고 혼라이프를 즐기는 동반자로서 베뉴가 최고의 선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윤경현 기자 squashkh@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