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W포토]‘인보사’ 판매중단 결정, 고개숙여 사과하는 코오롱생명과학

최종수정 2019-04-01 12:4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코오롱생명과학 골관절염 치료제 인보사 판매중단 기자간담회- 이우석 대표이사. 사진=이수길 기자 leo2004@newsway.co.kr

코오롱생명과학이 1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골관절염 치료제 ‘인보사’ 판매중단 관련 기자간담회를 진행한 가운데 이우석 코오롱생명과학 대표이사를 비롯한 임직원들이 고개숙여 사과하고 있다.

‘인보사’는 사람의 연골세포(HC)와 TGF-β1 유전자를 도입한 형질전환세포(TC)를 3대 1로 섞어 무릎 관절강에 주사하는 세포유전자치료제로 2017년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국내 첫 유전자치료제이자 국산 신약 29호로 허가받았다.
코오롱생명과학은 유전자치료제 ‘인보사’의 주성분이 허가 당시인 2004년과 현재의 기술 수준 차이로 분석 결과가 바뀌었기 때문이라는 해명을 내놨다. 그러나 안전성과 유효성 문제는 없다는 입장이다.

이수길 기자 Leo200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