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필] 김창학 현대엔지니어링 사장

최종수정 2019-03-27 17:4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김창학 현대엔지니어링 화공플랜트사업본부장 부사장이 현대엔지니어링 대표이사(사장)으로 선임됐다.

현대차그룹은 이같은 수시 임원인사를 단행한다고 27일 밝혔다.

김창학 사장은 1960년생으로 고려대 기계공학과를 나왔다. 현대엔지니어링 화공 Cost P&M실장, 화공사업수행사업부장을 거쳐 화공플랜트사업본부장으로 승진했다.
현대차그룹은 "신임 김창학 사장은 화공플랜트·엔지니어링 전문가로, 신규사업 발굴 등과 함께 현대엔지니어링 조직혁신의 적임자"라고 평가했다.

◇주요경력

▲1960년생 (58세) ▲고려대 기계공학 학사 ▲현대엔지니어링 화공 Cost P&M실장 (상무/이사) ▲현대엔지니어링 화공사업수행사업부장 (전무) ▲현대엔지니어링 화공플랜트사업본부장 (부사장) ▲현대엔지니어링 대표이사 사장

김성배 기자 ksb@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