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그알` 제작진 “지창욱, `버닝썬 게이트`와 관련 없어”

최종수정 2019-03-24 16:4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지창욱 측 "버닝썬 린사모와 무관···사진요청에 응했을뿐"

지창욱
SBS '그것이 알고 싶다' 제작진이 지창욱의 사진 사용에 대해 “지창욱이 ‘버닝썬 게이트’와 관련이 있다는 취지는 아니었다”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그것이 알고 싶다'(이하 '그알') 관계자는 24일 "어제 방송에서 지창욱의 얼굴이 모자이크 되지 않은 것은 린사모에 대해 설명하기 위한 것일 뿐 그가 '버닝썬 게이트'와 관련 있다는 게 아니었다"고 해명했다.

또한 "린사모가 한국 연예계와 많은 친분을 갖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기 위해 공인인 스타들의 사진을 사용했고 방송에서도 이를 반영했다“며 ”지창욱이 버닝썬 게이트와 관련이 있다고 설명하려던 의도는 아니었다"고 말했다.
전날 방송에서는 클럽 버닝썬의 해외 투자자로 알려진 린사모의 정체를 설명하면서 린사모가 승리는 물론 지창욱 등 국내 인기 스타들과 찍은 사진이 공개됐다.

이에 지창욱 측은 "(린사모가) 팬이라며 부탁한 요청에 응해준 사진임을 알려드린다"며 "당사 배우에 대한 허위사실이 무분별하게 확대, 악성 루머, 성희롱 등으로 이어져 배우의 명예가 심각하게 훼손되는 상황으로 번지고 있다"고 우려했다.

이어 "추측성 루머에 대한 작성, 게시, 유포 등의 불법 행위를 자제해달라"고 당부했다.

전국 주성남 기자 jsn02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