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한별, 버닝썬 게이트 연루 사과···“심려끼쳐 죄송”(전문)

최종수정 2019-03-20 09:3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박한별 사과문. 사진=박한별 인스타 그램/그래픽=강기영 기자
배우 박한별이 최근 남편인 유리홀딩스 유 모 대표가 버닝썬 게이트에 연루된 것과 관련해 사과했다.

박한별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저의 남편과 관련된 논란과 사건들, 의혹들로 인해 많은분들에게 심려를 끼쳐드려 정말 죄송하다”라고 사과 했다.

박한별은 이어 “저와 평생을 함께 할 사람의 과거의 일들을 저와 무관하다며 분리시킬수는 없는일이라고 생각하고있었으나 현재 수사가 진행중이기때문에 제가 어떠한 말씀을 드리기가 너무나 조심스러운 입장이었다.”라고 말했다.
박한별은 이날 사과문에 본인이 드라마에 하차 하지 않는 이유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촬영이 지난해 부터 들어 가 지금 후반부 촬영을 하고 있다. 마지막까지 ‘마리’의 인생을 잘 그려 내는 것이 의무라고 생각해 끝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박한별은 그의 남편과 윤모 총경과 함께 부부 동반 골프를 친 것으로 알려졌다.

다음은 박한별의 사과문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박한별입니다.

먼저 최근 저의 남편과 관련된 논란과 사건들, 의혹들로 인하여 많은분들에게 심려를 끼쳐드려 정말 죄송합니다.
저와 평생을 함께 할 사람의 과거의 일들을 저와 무관하다며 분리시킬수는 없는일이라고 생각하고있었으나 현재 수사가 진행중이기때문에 제가 어떠한 말씀을 드리기가 너무나 조심스러운 입장이었습니다. 죄송합니다..

이러한 논란속에서도 드라마촬영을 감행하고있는건 제작사, 방송사, 소속사 외 아주 많은 분들과의 약속이기 때문입니다. 방송분량과는 달리 촬영은 지난해부터 들어가게되어 지금은 거의 후반부 촬영을 하고있습니다. 마지막까지 극의 흐름이 깨지지않게 ‘마리’의 인생을 잘 그려내는것이 저의 의무이기에 저는물론, 드라마관련 모든분들도 이와같은 생각으로 힘들어도 끝까지 최선을 다하고자 책임감있게 촬영하고있습니다.

드라마에만 집중해야할 시기에 많은분들이 저를 걱정해주시느라 쓰여지고있는 시간과 마음이.. 모든게 다 너무 죄송스러워서.. 더 큰 피해를 주고싶지않아 죽을만큼 괴롭고 힘들지만 그럴수록 더욱 더 열심히 촬영에 임하고있습니다. 그거밖에는 이 감사한분들에게 보답할수있는 방법이 없으니까요..

나이를 먹어가며 많은 경험들을 거치며 점점 성숙하게되고 바로잡아가는 과정이 인생이라고 생각합니다. 모든 논란들에 대해 저도 함께 책임감을 느끼고있으며, 어떠한 결과가 나오더라도 이 모든 시련을 저희 가족이 바른길로 갈수있게 인도하는 과정이라 받아들이며 이 드라마를 잘 마무리한 후 저의 삶을 되돌아보는 시간을 가지면서 한 아이의 엄마로서, 한 사람의 아내로서 부끄럽지않은 삶을 살아가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마지막으로 ‘슬플때사랑한다’를 응원해주시고, 또 저를 응원해주시고있는 모든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다시한번 제 가족과 관련된 사회적 논란 속에 저를 질타하시는 많은분들께 고개숙여 사과드립니다.


안민 기자 peteram@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박한별 #버닝썬 #사과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