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어촌공사 최규성 사장, ‘현장에서 듣고, 소통하고, 실행한다’

최종수정 2018-06-05 16:4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전북 3개 지역 급수현황 점검 및 현장직원·지역주민과 소통

전북 고창 흥덕제를 찾은 최규성 사장이 직원들을 격려하고 있다
한국농어촌공사 최규성 사장은 5일 전북지역 영농급수 현황을 점검하고 현장의견을 경청하는 등 현장경영을 실시했다.

이날, 최 사장은 고창 흥덕제, 부안 청호제, 김제 능저수지 등 영농급수 현황 파악 및 취수탑, 게이트 등 시설물 안전상황 점검을 실시했다.
이어 농업인, 직원과 현장간담회를 갖고 애로사항 및 업무 개선에 대한 의견을 청취하는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최규성 사장은 “앞으로도 일선 현장과의 소통을 통해 농어촌의 현안사업을 발굴하고 현장직원의 어려움을 해결하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최규성 사장은 농어촌의 사회적 가치 실현을 경영방향으로 삼고 일선 현장과의 소통을 통해 경영전반에 이를 실천하는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

호남 강기운 기자 kangkiu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