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리츠종금證 “게임빌, 4Q 실적 회복 기대감↑”

최종수정 2015-11-11 08:1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메리츠종금증권은 11일 게임빌에 대해 3분기 실적은 적자 전환했으나 컨센서스에 부합했고, 4분기에는 반등할 가능성이 높다며 목표주가 12만원과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게임빌의 올해 3분기 실적은 매출액이 전 분기 대비 2.6% 늘어난 383억원, 영업손실은 15억원으로 적자전환했다. 이는 우수인재 확보 등 인력 투자에 따른 비용 증가와 일본 대규모 브랜딩 광고 집행 관련 마케팅비 확대가 영향을 미쳤다는 분석이다.

다만 4분기에는 회복세를 보일 것으로 내다봤다.
김동희 메리츠종금증권 연구원은 “11월 제노니아S를 시작으로 올해 안에 크로매틱소울, 카툰워즈3 등 신작 라인업 관련 매출 증가가 기대된다”며 “영업이익 역시 톱 라인 게임들의 성장에 힘입어 흑자전환할 전망”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중장기 성장의 방향성은 역시 신작라인업”이라며 “개발력 확충의 성과가 실적으로 발현될 시점이며, 자체개발 게임의 성공으로 가시화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김민수 기자 hms@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