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면역력 이상의 징후, 스트레스·과체중···충분한 수분 섭취 필요

면역력 이상의 징후.


면역력 이상의 징후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최근 미국 건강 전문 사이트 ‘프리벤션닷컴’은 면역력 이상의 징후에 관한 5가지 항목을 소개했다.

면역력 이상의 징후 첫 번째는 단 음식과 음료를 찾는 경우가 잦아질 때이다.

너무 많은 당분을 섭취하면 면역력을 손상시킬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있다. 또 하루 당분 섭취가 100g을 초과하면 백혈구의 박테리아 파괴 능력을 크게 떨어뜨리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체중이 너무 많이 나갈 경우에도 면역력은 떨어진다.

또 콧속이 너무 건조해지면 세균의 침투가 쉬워지기 때문에 감기나 인플루엔자에 취약해질 수 있다.

아울러 ‘만병의 근원’으로 알려진 스트레스도 면역력 이상의 징후가 될 수 있다.

면역력 이상 징후를 막기 위해서는 평소 물을 충분히 마시는 것이 중요하다. 적당한 양의 커피나 차도 많은 도움이 된다.

이승재 기자 russa88@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